• Facebook Social Icon
  • Twitter Social Icon
  • Google+ Social Icon

© 2017 by Eun.

(기사) '나도, 여기 있어요'... 장애인의 형제자매로 산다는 것

April 9, 2019

 

황진미 대중문화평론가의 한겨레신문 칼럼입니다.

 

"우선 네가 행복해야 돼."라는 출연자들의 조언처럼, 더 많은 지지가 '비장애 형제자매'들에게 이어지길 바란다."

 

http://www.hani.co.kr/arti/culture/culture_general/888973.html
 

Share on Facebook
Share on Twitter
Please reload

추천 게시물

I'm busy working on my blog posts. Watch this space!

Please reload

최근 게시물
Please reload

보관